날아간 뻥튀기

삶은 이리도 무거운데
오늘도 수건과 모자로 얼굴을 꽁꽁 싸맨 행자는 차도 한가운데 나가 서 있다. 삶의 무게와는 달리 한없이 가벼운 뻥튀기를 어깨에 이고, 지나가는 차들을 향해 연신 두 번째 손가락을 흔들어 보이는 행자.

그때, 행자의 경쟁상대인 호두과자 트럭이 등장하고 행자는 차들 사이로 뛰어다니며 뻥튀기 판매에 열을 올린다. 그러다 자지러지게 울어대는 재원을 발견한 행자는 아이를 달래다 못해 카트에 넣고 차도로 돌아간다. 뻥튀기 계산으로 실랑이가 벌어지던 때, 카트가 갑자기 내리막을 따라 빠르게 굴러가기 시작하고 아연실색한 행자가 그 뒤를 쫓는데….

<날아간 뻥튀기>는 바스러지기 쉬운 뻥튀기에 의지한 채 아슬아슬하게 생존을 이어나가는 길 위의 모자를 통해 빈곤 여성에 대한 우리사회의 무관심을 날카롭게 포착한다. 배우이자 감독인 방은진의 초기 단편. 김주령 배우의 강렬한 연기와 숨이 막힐 정도로 현실감을 살린 연출이 가슴 아리게 빛을 발한다.


연출 방은진

출연 김주령, 조세현

제25회 인터필름-베를린국제단편영화제 경쟁부문 (2009, 독일)

제5회 파르빈 에테서미 영화제 (2009, 이란)

제 8회 미장센단편영화제 (2009, 대한민국)

제2회 첸나이이란여성영화제(2009, 인도)

제10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2008, 대한민국)

제12회 부산국제영화제 와이드앵글 부문 (2007, 대한민국)



이런 영화, 어때요?

로그인

퍼플레이 방문을 환영합니다:)
내 정보 대여 목록 좋아요 고객센터 로그아웃

영화 구매 페이지

날아간 뻥튀기

재생 시작 후 72시간 시청 가능

구매 후 7일 이내에 재생을 시작해야 하며, 이후 자동으로 재생이 시작됩니다.

72시간 대여 금액 : 500원
VAT : 50원

총 결제 금액 : 55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