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프실

물 속으로 잠기는 마을
기프실은 4대강 사업의 일환인 영주댐 건설로 물속에 잠길 마을이다. 저- 산 뒤쪽으로 이미 댐은 지어지기 시작했고, 사람들은 날마다 기프실을 떠나간다. 할머니들은 왁자하면서도 담담한 경상도 사투리로 기프실에 대해 이야기하고, 초등학생 봄이는 “물은 원래 흘러가기 마련”인데, 왜 막는 거냐고 천진하게 묻는다. 그 모든 기억과 질문들 사이로 사람들의 손때가 남아 있는 콘크리트 건물들이 부서져 내린다.
집을 놓고 떠나야 하는 사람들에 대한 이야기. 사람들을 떠나보내야 하는 마을의 이야기. 영화를 따라 수몰된 기억을 건져 올리자.

보통
보통

연출 문창현

출연 김노미 하귀분 문제규 박종숙 이영옥 석오길 권순자

제19회 인디다큐페스티발(2019, 한국)

제1회 서울여성독립영화제(2019, 한국)

제9회 광주여성영화제(2018, 한국)

제20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2018, 한국)

제23회 서울인권영화제(2018, 한국)

제23회 인디포럼(2018, 한국)

제10회 DMZ국제다큐영화제(2018, 한국)



이런 영화, 어때요?

로그인

퍼플레이 방문을 환영합니다:)
내 정보 대여 목록 좋아요 고객센터 로그아웃

영화 구매 페이지

기프실

재생 시작 후 72시간 시청 가능

구매 후 7일 이내에 재생을 시작해야 하며, 이후 자동으로 재생이 시작됩니다.

72시간 대여 금액 : 2,000원
VAT : 200원

총 결재 금액 : 2,200원